파주 임진강 전망대 평화정 현판식 개최

(파주)최종복 기자 입력 : 2020-09-24 18:16 수정 : 2020-09-24 18:16:00
(파주)최종복 기자 2020-09-24 18:16:0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파주시제공]

경기 파주시는 24일 군내면 노상리 민통선 내에서 평화정 현판식을 열었다.

임진강 전망대에서 열린 이날 정자 현판식에는 최종환 시장, 한양수 시의회 의장과 시의원을 비롯한 장단지역 단체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방역이 갖춰진 상태에서 간소하게 진행했다.

평화정이 설치된 임진강 전망대는민통선 내 임진각 평화 곤돌라 북측 탑승장에서 내려 약 300m 올라가면 있는 곳으로 DMZ와 민통선 내를 평화의 땅으로 만들고자하는 염원을 담아 만든 전망대다.

전망대에 오르면 임진강과 장단반도를 한눈에 바라볼 수 있고 여름에는 시원한 강바람을, 겨울에는 눈 덮인 임진강의 운치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전망대에는 평화정을 비롯한 임진강을 바라보는 평화등대와 2018년 4월 27일 판문점 남북정상회담시 이용했던 도보다리를 재현해 놔 그 때의 감동을 다시 느끼도록했다.

최종환 시장은 “코로나19가 진정되면 전망대에서 작은 음악회를 열어 찾아오는 관광객들과 시민들이 지친 심신을 달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