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프롭테크 스타트업 '홈즈컴퍼니'와 부동산·금융 신사업 발굴

정명섭 기자 입력 : 2022-05-10 10:18 수정 : 2022-05-10 10:18:18
정명섭 기자 2022-05-10 10:18:18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지난 9일 서울 명동 소재 신한 익스페이스(Expace)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전필환 부행장(가운데)과 신한캐피탈 정상훈 본부장(오른쪽), 홈즈컴퍼니 이태현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금융과 부동산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프롭테크 스타트업 ‘홈즈컴퍼니’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홈즈컴퍼니는 국내 최초 공유주택브랜드 ‘홈즈스튜디오’를 시작으로 주택과 숙박관련 개발·중개·운영을 수행하는 종합 프롭테크 스타트업이다.
 
이번 협약은 신한캐피탈에서 운용 중인 신한금융그룹의 디지털 전략적 투자 펀드 ‘원신한 커넥트 신기술 투자조합 1호’의 투자와 함께 진행됐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력을 통해 금융과 부동산 관련 분야에서 홈즈컴퍼니와 협업 할 계획이다. 양사는 홈즈스튜디오, 홈즈스테이, 홈즈타운을 대상으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신한은행 고객을 대상으로 부동산 종합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부동산 데이터 교류, 협력을 통한 고객 서비스와 신사업 발굴에도 나선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 업계의 프롭테크 트렌드를 반영해 금융과 부동산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차별화된 부동산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도 양사 협력을 통해 신한금융그룹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의 실천으로 새로운 고객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