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우주개발 정책방향 수립 공청회 21일 개최

신희강 기자 입력 : 2017-11-20 12:00 수정 : 2017-11-20 12:00:00
신희강 기자 2017-11-20 12:00:0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1일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향후 우주정책 방향 수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한국연구재단은 올해 3월부터 산학연 전문가 96명이 참여한 기획위원회와 7개 분과위원회를 구성하고, 약 40회의 회의를 개최해 왔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그 동안 기획위원회와 각 분과위원회에서 검토한 내용에 대해 우주분야 산학연 전문가 등이 참여, 보다 폭넓은 논의를 할 예정이다.

공청회에서는 한국형발사체 개발 이후의 상용화, 현실성 있는 달 탐사 사업 계획을 통한 전략기술 조기 확보, 위성을 활용한 전략정보 획득능력 제고 등 국가안보와 관련된 정책을 논의한다. 이와 함께 재난‧재해, 해양, 환경 등 국민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적기에 제공하기 위한 위성 개발, 우주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민간참여 제고, 추진체계 정비 방안 등 우주개발 정책 전반에 대한 내용을 포괄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기획위원회의 기획내용과 공청회에서 제시되는 다양한 의견을 ‘제3차 우주개발진흥 기본계획‘ 수립시 반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