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복현 금감원장, 네덜란드 대사·연기금 회장 만나 탄소중립 논의

이재빈 기자 입력 : 2022-10-04 17:00 수정 : 2022-10-04 18:50:03
이재빈 기자 2022-10-04 18:50:03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좌측부터 요안나 도너바르트 대사, 이복현 금감원장, 로날드 뷔에스터 APG 자산운용 회장이 4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은 4일 이복현 원장이 네덜란드 요아나 도너바르트 대사와 로날드 뷔에스터 연기금 자산운용(APG Asset Management) 회장을 만나 탄소중립을 위한 금융산업의 역할과 관련 투자 유도를 위한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이날 한국의 탄소중립 및 녹색 분야에 대한 네덜란드 연기금의 투자 확대를 전향적으로 검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과학적인 탄소중립 이행방안 마련을 통해 녹색경제 전환을 추구하는 한국 정부의 정책 의지와 금융감독원의 녹색금융 활성화 및 금융권 기후리스크 관리능력 제고를 위한 그간의 노력에 대해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