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복현 금감원장 "대내외 경제환경 악화…업권별 위험요인 잘 살펴라" 주문

배근미 기자 입력 : 2022-09-27 11:43 수정 : 2022-09-27 11:43:10
배근미 기자 2022-09-27 11:43:1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사진=연합뉴스]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최근 금융업권별 리스크 요인에 대한 모니터링 강화 등을 각 부서에 당부했다. 

이 원장은 이날 여의도 금감원 본원에서 열린 임원회의에서 "최근 대내외 경제환경이 크게 악화되는 가운데, 각 업권별‧파트별 위험요인들을 한번 더 확인하고 소관업무를 세심하게 챙겨달라"고 주문했다. 

이 원장은 특히 현재의 시장상황 속 유관기관 및 이해관계자들 과의 소통 중요성도 강조했다. 이 원장은 "금감원은 시장접점에서 확보하는 정보가 상대적으로 많은 만큼 필요하다면 유관기관과 적시에 중요한 정보와 의견을 교환하고 긴밀히 협조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재부가 국가경제정책 전반에 대한 조율을 담당하고 한국은행과 금융위는 위기극복을 위한 중요정책을 맡아 추진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금감원 또한 본연의 업무뿐만 아니라 유관기관들의 원활한 의사결정 및 업무수행에 필요한 정보 제공 및 지원을 통해 위기 극복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해달라"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