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코이너스 브리핑] 美 인플레 공포에 주저앉은 비트코인

서민지·최은정 기자 입력 : 2022-09-14 07:08 수정 : 2022-09-14 10:56:34
서민지·최은정 기자 2022-09-14 10:56:34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아주경제 DB]

인플레 공포에 주저앉은 비트코인…2만 달러 턱걸이
미국의 인플레이션이 예상보다 장기화할 것이란 공포 속에 뉴욕증시와 비트코인 가격이 급락했다.

14일 오전 6시 50분 기준 글로벌 코인 시황 사이트 코인마켓캡에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0.09% 떨어진 2만11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시가총액 2위 코인인 이더리움도 전 거래일보다 7.5% 하락한 1588달러에 거래 중이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시장의 기대보다 더욱 매파(통화긴축 선호)적인 통화정책을 이어갈 것이 확실시되면서 투자 심리가 급랭한 결과다. 8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국제유가 하락에도 불구하고 전년 동월보다 8.3% 올라 시장 전망치(8.0%)를 크게 상회, 투자자들에게 인플레이션이 예상했던 것보다 더 심각하고 더 오래 갈 수밖에 없다는 상황 인식을 심어줬다.

간밤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276.37포인트(3.94%) 떨어진 3만1104.9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177.72포인트(4.32%) 폭락한 3932.6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32.84포인트(5.16%) 폭락한 1만1633.57에 각각 장을 마감했다. 3대 지수 모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인 2020년 6월 11일 이후 2년 3개월 만에 하루 최대폭 하락이다.
 
자본시장연구원 "국내 금융회사, 가상자산 기업과 적극 제휴해야"
글로벌 금융회사들의 활발한 가상자산 사업 추진과 기관투자자들의 투자 증가에 따라 국내 금융회사들도 가상자산 핀테크 기업과 적극적으로 제휴에 나서야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순영 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글로벌 금융회사의 가상자산 사업 현황' 보고서에서 올해 테라·루나 사태로 촉발된 '가상자산 겨울(crypto winter)'로 일정 수준 속도 조절이 나타나고 있으나 글로벌 금융회사의 가상자산 사업 추진 모멘텀은 유지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실제로 지난해 가상자산 시가총액은 약 3조 달러를 기록해 글로벌 사모펀드 시장에 육박하는 수준에 달했다.

특히 최 연구위원은 기관 투자자들이 새롭게 가상자산 투자에 새롭게 나서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고 했다. 지난달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중 하나인 블랙록(BlackRock)이 미국 기관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비트코인(BTC) 현물' 신탁을 출시하면서, 최근 가상자산 가격 폭락에도 불구하고 기관투자자의 수요는 여전히 견고하다고 설명한 점을 근거로 들었다.
 
추억의 로봇 '볼트론' NFT로 나왔다…그라운드X, 람다256-유니버설과 협력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가 두나무의 블록체인 자회사 '람다256'과 NBC유니버설 사업 부문인 '유니버설게임앤디지털플랫폼(이하 유니버설)'과 함께 지식재산권(IP) 기반 디지털 컬렉터블스(수집품) 사업에 나선다.

그라운드X는 로봇 애니메이션 '볼트론' IP 기반 NFT 작품을 자사 NFT 유통 서비스인 '클립 드롭스'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볼트론은 1984년 첫 방영 이래 40여년 간 사랑받아 온 대표적인 로봇 애니메이션 만화다. 이번 협력으로 볼트론의 다섯 마리 사자가 합체된 로봇 피규어 등 총 여섯 종류의 3차원(3D) 디지털 아트로 제공된다. 람다256은 앞서 유니버설과 '볼트론' IP 제공을 위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더불어 그라운드X는 볼트론 NFT 구매 고객 대상으로 이벤트도 진행한다. 6개 종을 모두 모은 고객을 추첨해 250만원 규모의 볼트론 피규어 등을 증정하기로 했다.
 
IPX 가상인간 웨이드, 지드래곤 '피스마이너스원'과 NFT·패션 선뵌다
아이피엑스(IPX·전 라인프렌즈)의 가상 아티스트 '웨이드'가 패션 브랜드 '피스마이너스원'과 패션·문화·예술 등 분야 협업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피스마이너스원은 국내 남자가수 그룹 빅뱅의 리더인 지드래곤이 2016년 설립한 패션 브랜드다. 나이키, 프라그먼트 디자인 등 유명 브랜드와 협업으로 매 에디션마다 품절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웨이드와 피스마이너스원은 온·오프라인을 넘나들며 패션·문화·예술 등 분야 협업을 전개한다. 먼저 오는 15일 공개되는 웨이드 멤버십 대체불가능토큰(NFT) '웨이드 프렌즈앤패밀리(F&F)' 관련 협력을 시작한다.

웨이드는 길거리 패션의 대가로 이름을 알린 KB LEE(케이비리·이규범)와 IPX가 함께 만든 가상 예술가다. 신체는 물로 이뤄져 있으며 파란색의 독특한 외모를 자랑한다. 직업은 음악 디제이(DJ)이자 프로듀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