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영덕 병곡면에 경상북도 수련원 조성 본격 시동

(영덕) 최주호 기자 입력 : 2022-08-09 20:05 수정 : 2022-08-09 20:05:49
9일, 영덕 병곡면사무소에서 수련원 설계 착수보고회 가져
(영덕) 최주호 기자 2022-08-09 20:05:49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경상북도 수련원 조감도 [사진=경상북도]

경북 영덕군 병곡면에 건립 예정인 경상북도 수련원 조성 사업이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경상북도는 9일 영덕 병곡면사무소에서 사업 관계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련원 건립 기본 및 실시 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착수보고회는 올해 2월부터 6월까지 5개월 간 진행된 설계 공모를 통해 당선된 신한건축사사무소의 작품 ‘소생(蘇生)’을 본격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과업 추진 계획 및 주요 검토 사항을 보고하고 사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경상북도 수련원 착수보고회 장면. [사진=경상북도]

신한건축사사무소의 작품 소생(蘇生)은 ‘자연의 회복 : 소생(蘇生) 다시 살아나다’라는 주제로 바닷가의 멋진 전경과 모래사장, 송림 그리고 바닷바람을 만끽할 수 있도록 자연의 가치를 회복해 자연 생태계와 인간이 소생하는 수련원을 그려냈다.
 
경북도는 건축 계획 구체화를 통해 내년 6월까지 설계를 마무리하고, 8월부터 건축 공사를 추진해 오는 2026년 상반기에 완료할 방침이다.
 
수련원은 영덕 병곡면 거무역리 5-92번지에 부지 면적 3만9104㎡, 연면적 1만3184㎡ 규모로 조성될 계획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이번 경상북도 수련원 건립 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통해 관계자 의견을 적극 수용해 설계의 구체화 과정에서 적극 반영할 예정이며, 세계적이고 역사에 남을 우수한 수련원이 건립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