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

(충남)허희만 기자 입력 : 2022-05-18 16:55 수정 : 2022-05-18 16:55:18
전진석 교육감 권한대행을 비롯한 국‧과장 20여 명 참석 민주 유공자의 고귀한 희생 기억하는 시간 가져
(충남)허희만 기자 2022-05-18 16:55:18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 모습 [사진=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은 18일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전진석 교육감 권한대행을 비롯한 교육청 국·과장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했다고 밝혔다.
 
교육청에서는 2019년부터 코로나로 취소된 2020년을 제외하고, 매년 5월 18일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는 행사를 하고 있다.

이를 통해 독재정권의 폭력에 당당히 맞서 민주주의를 외친 5·18민주화운동의 정신을 기억하고, 민주주의의 소중함과 숭고한 정신을 계승하고 있으며, 양극화와 불평등, 세대 간 갈등 해결의 토대를 학교에서부터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5‧18 관련 각종 계기교육과 교원 직무연수 등을 통해 5·18 민주화운동의 저항과 나눔, 자치와 연대의 정신을 되새기고 있으며, 교육가족 대상 독립운동사 교육, 향토사 교육을 강화해 미래세대가 역사의 당당한 주역으로 커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전진석 교육감 권한대행은 “5‧18 민주 유공자분들의 고귀한 희생을 항상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며, “우리 학생들이 숭고한 오월의 민주 정신을 잊지 않고, 올바른 방향으로 계승해 나갈 수 있도록 역사 관련 교육을 내실있게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