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세계문화체험의 달' 기념행사 가져

(충남)허희만 기자 입력 : 2022-05-17 11:02 수정 : 2022-05-17 11:02:08
지구적으로 생각하고 지역적으로 행동하는 세계시민의식 함양 20일까지 문화 다양성 가치 담은 체험활동 운영
(충남)허희만 기자 2022-05-17 11:02:08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충남교육청 전경[사진=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은 지역 내 다문화 학생이 급속히 증가함에 따라 ‘다문화교육 주간’을 매년 5월 ‘세계문화체험의 달’로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교육청에서는 ‘세계문화체험의 달’을 맞아 ‘지구적으로 생각하고 지역적으로 행동하는 세계시민’을 주제로 △평화나무 만들기 △세계시민교육 동아리 활동 △다문화교육 우수사례 전시 △다국어판 한국어교육 교재 활용 체험 등 다양한 기념행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16일 아침 주간 간부회의를 마친 후 전진석 교육감 권한대행을 비롯한 국장 및 각 부서장이 기념행사에 동참하여 세계시민으로서 ‘인류의 평화에 대한 권리와 모두를 위한 존엄성’을 담은 메시지를 작성해 평화나무에 달아보고, 세계평화를 기원했다. 

또한 학생들의 세계시민교육 동아리 활동 우수사례와 함께 중앙다문화교육센터에서 제공한 다문화 알림그림(포스터), 다문화 실천사례 교육자료·수기 등 여러 부문의 다문화교육 사례를 관람하고, 교육청에서 자체 개발한 소리펜 활용 다국어판 한국어교육 교재를 활용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소리펜 활용 다국어판 한국어교육 교재는 최근 크게 증가하고 있는 충남의 중도입국, 외국인학생들의 학교 조기 적응을 지원하기 위하여 개발되었으며, 학교생활에 필요한 필수 단어와 문장, 표현 등을 7개국의 언어로 학습할 수 있다.

전진석 교육감 권한대행은 “오늘 행사를 통해 교육가족이 세계평화에 관심을 갖고, 국제화 시대 세계시민으로서 지구촌의 다양한 문제에 연대의식을 높이고 다문화 감수성을 키우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