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 현장 안전 점검

(충남)허희만 기자 입력 : 2022-05-17 11:03 수정 : 2022-05-17 11:03:10
17일 행안부와 여름철 우기 대비 재해 복구 사업장 살펴
(충남)허희만 기자 2022-05-17 11:03:1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행안부 안전차관 현장점검 장면[사진=충남도]

충남도는 17일 도 재난안전실장과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금산군 부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여름철 우기 대비 재해 복구 사업장 안전 관리 실태 점검을 진행했다.
 
이번 점검 대상지는 지난 2020년 7∼8월 집중호우 이후 지난해 12월부터 재해 복구 사업을 추진 중인 금산군 현내천 일원이다.
 
이날 참석자들은 재해 복구 사업 시행청인 금산군으로부터 복구 현황을 듣고 사업 현장을 살폈으며, 현장 작업자들을 격려했다.
 
도에 따르면, 2020년 집중호우로 인한 도내 재해 복구 사업 대상은 총 1695개소이며, 이 중 1672개소는 사업을 완료했다.

현재 미완료 대상지는 23개소이며, 설계 단계인 1개소를 제외한 나머지 22개소는 공사를 추진 중이다.
 
이정구 도 재난안전실장은 “올여름 우기 전에 재해 복구 사업을 마무리해 풍수해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