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중소기업 상생형 직장어린이집 개원...1200평 규모

정명섭 기자 입력 : 2022-05-11 08:59 수정 : 2022-05-11 08:59:46
정명섭 기자 2022-05-11 08:59:46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하나금융그룹 본사[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은 중소기업직원 자녀와 함께 이용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청라 상생형 하나금융 공동 직장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11일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2018년부터 시작한 ‘어린이집 100호 건립 프로젝트’를 통해 농어촌 보육 취약지 30개소, 장애아어린이집 18개소, 복합 기능 어린이집 10개소 등 국공립어집이집 90개소, 상생형 어린이집 5개소를 포함한 직장어린이집 10개소 건립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58번째로 개원한 청라 상생형 하나금융 공동 직장어린이집은 중소기업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건립된 상생형 어린이집이다. 인천 청라 하나드림타운 내 연면적 3960㎡(1200평), 정원 300여명 규모로 설립됐다. 하나금융그룹이 부지와 건립, 운영비용을 모두 부담했다.
 
청라 상생형 하나금융 공동 직장어린이집은 종이접기에서 착안해 설계했다. 자연친화적인 요소를 배치한 게 특징이다. 1층은 18개 보육실과 10개의 중간 마당이 정원과 놀이터로 이어지게 했으며, 건물 2층 지붕은 잔디 언덕으로 구성해 아이들이 직접 지붕에 올라가 자연을 밟고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디지털, 인공지능(AI) 등 스마트 환경과 인터렉티브 놀이공간, 미디어콘텐츠 제작 어린이 방송실 등의 첨단시설을 갖췄다.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이곳에서 아이들이 협력과 상생의 가치를 배우고 스마트하고 친환경적인 공간에서 창의적이며 조화로운 인성을 갖춘 미래의 인재로 자라나길 바란다”며 “심각한 저출산 문제와 경력단절 문제를 해결하고, 상생의 기업문화 조성과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하나금융이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은 100호 어린이집 건립이 완공되는 2023년까지 약 1만여 명의 아동에게 보육혜택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직접 고용되는 2000여명의 보육교사를 포함해 약 5500여 명의 직·간접적인 일자리를 창출해 경력단절 문제 해결에도 앞장서겠다고 회사는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