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국민연금 수급계좌 변경 시 최대 3.5만원 '연금머니' 제공"

배근미 기자 입력 : 2022-05-09 09:39 수정 : 2022-05-09 13:51:27
배근미 기자 2022-05-09 13:51:27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국민연금 수급계좌를 신한은행으로 변경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국민연금 더드림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오는 6월 30일까지 진행되는 ‘국민연금 더드림 이벤트’는 신한 쏠(SOL)과 영업점에서 ‘국민연금 바꿔드림(대행) 서비스’를 통해 국민연금 수급계좌를 신한은행으로 변경하는 모든 고객에게 ‘연금머니’를 제공한다. 수급계좌 변경 후 △첫 번째 달 연금이 입금되면 5000원 △두 번째 달 연금이 입금 시 1만원 △세 번째 달 연금이 입금되면 1만5000원으로 총 3만원이 지급된다.

특히 신한 쏠(SOL) 내 ‘국민연금 바꿔드림(대행) 서비스’를 통해 변경한 고객은 첫 번째 달 연금 입금 시 5000원을 추가로 제공받아 최대 3만5000원의 ‘연금머니’를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많은 고객이 국민연금 수급계좌를 신한은행으로 변경해 신한은행만의 차별화 된 시니어 고객 맞춤 서비스를 경험해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니어 고객의 은퇴 이후 편안한 금융 생활을 위해 고객중심 영업점, 시니어 고객 맞춤형 ATM 서비스 등 다양한 고객 중심 경영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