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부터 비트코인으로 1억원 벌면 세금이 1950만원

서대웅 기자 입력 : 2020-12-01 11:41 수정 : 2020-12-02 08:04:20
연간 소득에 250만원 공제 후 20% 과세 비트코인 사상 최고치…올해에만 2.5배↑
서대웅 기자 2020-12-02 08:04:2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서울 빗썸 강남센터 전광판. [사진=연합뉴스]


2022년부터 비트코인 투자로 연간 1000만원 수익을 내면 150만원을 세금으로 내야 한다. 1억원 수익을 낸다면 부과되는 세금은 1950만원이다. 연간 수익 250만원 초과분에 대해 세율 20%가 적용되면서다.

1일 국회와 기획재정부 등에 따르면 국회 기획재정위원회는 전날 전체회의를 열고 소득세법 등 세법개정안을 의결했다.

이날 처리된 세법개정안에는 2022년 1월부터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자산 투자로 얻는 소득을 '기타소득'으로 분류해 과세하는 내용이 담겼다. 개정안에 따르면 가상자산 거래로 얻은 소득이 연간 250만원을 초과하면 20% 세율을 적용해 과세한다.

예컨대 비트코인에 투자해 얻은 연간 수익이 1000만원이라면, 250만원을 제외한 750만원의 20%인 150만원을 세금으로 내야 한다. 500만원을 벌어들인다면 250만원의 20%인 50만원이 세금으로 부과된다. 1억원의 수익을 올리면 9750만원의 20%인 1950만원이 세금으로 나간다.

외국인이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를 통해 거래하는 경우에는 양도가액의 10% 또는 양도차익의 20% 중 낮은 금액을 거래소가 원천징수하도록 했다.

당초 정부안에서는 가상자산 과세를 내년 10월1일 시행하기로 했으나, 기재위는 가상자산 사업자의 과세 인프라 구축 준비기간을 고려해 시행시기를 2022년 1월로 3개월 미뤘다.

한편 비트코인 가격은 올해에만 2.5배 급등하며 3년 만에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이날 장중 한때 8% 상승한 1만9668달러(약 2178만원)를 기록했다. 기존 사상 최고가(1만9666달러)보다 2달러 높은 수준이다. 블룸버그 통신은 비트코인이 올해에만 150% 급등했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