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한국MS, 비대면 시대 공동 대응... 기업 업무방식 혁신 나서

강일용 기자 입력 : 2020-07-28 08:59 수정 : 2020-07-28 14:40:41
고객 맞춤형 업무 프로세스 공동 개발
강일용 기자 2020-07-28 14:40:41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SK㈜ C&C가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와 '디지털 언택트 워크플레이스 사업 협약(MOU)'을 체결했다.

28일 SK㈜ C&C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SK㈜ C&C의 하이브리드 멀티 클라우드 전문성과 산업별 업무 시스템 구축 운영 노하우에 MS의 협업 플랫폼을 결합해 시장을 선도할 ‘디지털 언택트 워크플레이스 모델’을 구현하는 게 목표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SK그룹을 포함해 언택트 환경 도입으로 구성원의 일하는 방식을 개선하려는 외부 고객사 발굴에도 나선다.

양사는 공동 TF를 구성해 SK㈜ C&C가 제조, 통신, 서비스, 유통, 금융 등 각 산업 영역에서 운영 중인 △VDI(데스크톱 가상화) △업무 포털 △기업 정보 지식 포털 △그룹웨어 △생산관리∙마케팅 등 주요 시스템에 마이크로소프트365를 결합한다.

VDI와 모바일 환경에서 △다자간 화상 회의 △문서 공동 편집 △사내외 업무 관련자들과의 정보 및 지식공유를 통해 구성원의 업무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양사는 SK㈜ C&C가 2017년부터 도입·활용해 온 마이크로소프트365기반의 디지털 워크플레이스 적용 경과를 평가하고 기존 그룹웨어 플랫폼과 연계한 고객 맞춤형 디지털 업무 혁신 프로세스 개발에 나선다. 마이크로소프트365 기반의 업무 협업 과정에서 발생하는 유무형의 모든 지식을 축적하고 추후 업무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양사는 SK㈜ C&C의 데이터 플랫폼, 빅데이터 분석 기술과 마이크로소프트365 연계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기업 구성원은 스스로 업무 개선점을 도출하고 기업은 조직의 소통과 협업 관계를 분석할 수 있다.

장홍국 한국MS OCP 부문장은 "이번 협력은 뉴노멀 시대에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언택트 시대에 최적화된 마이크로소프트365 기반의 디지털 언택트 워크플레이스 개발과 확산을 통해 SK그룹과 기업고객들의 디지털 전환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상국 SK㈜ C&C 통신/서비스Digital부문장은 "디지털 언택트 경영에서 여러 명이 스마트폰으로 영상 회의를 하면서 문서를 띄워 놓고 공동 작업을 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 됐다. 디지털 업무 환경에서 창출되는 정보와 지식들이 기업의 디지털 경영과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이끄는 기폭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K(주) C&C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디지털 언택트 워크플레이스 사업 협약(MOU) 체결.[사진=SK㈜ C&C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