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그대', SDA 이어 KDA 작품상 수상 '2014년 최고 킬러콘텐츠 입증'

입력 : 2014-10-02 08:35 수정 : 2014-10-02 08:35:12
2014-10-02 08:35:12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별에서 온 그대[사진 제공=HB엔터테인먼트]

아주경제 김은하 기자 =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코리아드라마어워즈에서 작품상을 수상하며 2014년 최고의 킬러콘텐츠로 인정받았다.

‘별에서 온 그대’는 지난 1일 경남 진주에서 열린 제7회 코리아드라마어워즈(Korea Drama Awads, KDA)에서 작품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HB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내 딸 서영이’에 이어 올해 ‘별에서 온 그대’까지 2년 연속 트로피를 안으며 킬러콘텐츠 제작사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앞서 ‘별에서 온 그대’는 지난달 열린 제9회 서울드라마어워즈(Seoul Drama Awards, SDA)에서도 한류 최우수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을 차지하는 등 가치를 인정받은 바 있다.

‘별에서 온 그대’는 방영 당시 평균 시청률 24.0%, 최고 시청률 28.1%를 기록한 올 상반기 최고 히트작으로 손꼽히는 드라마다.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김수현)과 톱스타 천송이(전지현)의 로맨스를 그린 이 드라마는 국내는 물론 중국 등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으며 ‘한류3.0’ 시대를 활짝 연 작품으로 평가 받는다. 최근에는 이 같은 아시아발 인기가 미국으로까지 이어져 ABC 방송국을 통해 리메이크 파일럿 제작이 결정되기도 했다.

지난해 작품상 수상작 ‘내 딸 서영이’ 또한 50%에 육박하는 기록적 시청률을 쓴 것은 물론, 아버지와 딸의 갈등을 눈물 어린 가족사와 더불어 감격스런 화해로 풀어내며 대중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갖춘 ‘국민드라마’로 평가받았다.

‘별에서 온 그대’ ‘내 딸 서영이’ 외에도 HB엔터테인먼트는 그간 ‘너희들은 포위됐다’ ‘따뜻한 말 한 마디’ ‘유령’ ‘49일’ ‘이웃집 웬수’ 등 창의적이면서도 건강한 메시지를 품은 작품들을 제작하며 웰메이드 콘텐츠제작사로 역량을 발휘해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