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블록체인 인프라 기업 DSRV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윤선훈 기자 입력 : 2022-10-04 17:57 수정 : 2022-10-04 17:57:34
위믹스 3.0 생태계 발전 위해 다각도 협력
윤선훈 기자 2022-10-04 17:57:34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위메이드]

위메이드가 블록체인 인프라 기업 DSRV(대표 김지윤)와 전략적 파트너십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계약에 따라 위믹스3.0 생태계 발전을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DSRV는 위메이드에서 개발 중인 블록체인 메인넷 '위믹스3.0'의 노드 카운슬 파트너(Node Council Partner), '40원더스(WONDERS)'로 합류한다. 40원더스는 위믹스3.0의 블록체인 노드(네트워크 참여자)로서 주요 의사 결정에 참여하는 40개 글로벌 파트너사다.

이번 계약에 따라 DSRV는 위믹스3.0 생태계 발전을 위해 위메이드와 협력한다. 공식 파트너로서 기술 협력은 물론 서비스형 인프라 제공을 통해 더 많은 사용자가 쉽게 네트워크에 참여하고, 다양한 애플리케이션(DApp)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DSRV는 글로벌 블록체인 인프라 기업으로 블록체인 코어 영역에서 빠르게 성장 중이다. 이더리움, 셀로(Celo), 솔라나(Solana) 등 20여개 글로벌 블록체인의 대표 밸리데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멀티 블록체인 생태계에 최적화된 통합형 노드 플랫폼 '올댓노드(All That Node)'를 론칭했으며, 다양한 블록체인 생태계의 개발자를 위한 월렛, 통합개발환경에 이어 자산관리 서비스까지 연내 론칭을 준비 중이다. 네이버 D2SF, KB인베스트먼트, 삼성넥스트로부터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위메이드는 위믹스3.0 생태계 발전을 위해 검증된 글로벌 기업들과 프로젝트들을 노드 카운슬 파트너로 영입 중"이라며 "100% 리저브 스테이블 코인 위믹스달러와 투명한 노드 카운슬을 통해서, 보다 지속 가능하고 개방적인 메인넷으로 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위메이드는 위믹스3.0 프로토콜과 네트워크 안정성을 테스트하고 있다. 철저한 시스템 검증을 마친 후 10월 중 론칭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