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영 라이온하트 대표, 카카오게임즈 2대 주주 등극

최은정 기자 입력 : 2022-08-11 15:53 수정 : 2022-08-11 15:53:54
카카오게임즈 유상증자 참여로 312만8686주 확보
최은정 기자 2022-08-11 15:53:54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경기 분당에 위치한 카카오게임즈 본사[사진=카카오게임즈]

'오딘: 발할라 라이징(이하 오딘)'을 개발한 라이온하트스튜디오(이하 라이온하트)가 카카오게임즈의 유상증자에 참여한다. 김재영 라이온하트 대표는 카카오게임즈 주식 2대 주주가 된다.

11일 전자공시에 따르면, 카카오게임즈는 약 1966억원 규모 제3자배정 형태의 유상증자를 단행했다. 발행 신주 수는 347만4101주로, 김 대표에게 신주 물량의 90%에 해당하는 312만8686주를 배정했다. 발행 가액은 주당 5만6600원이며, 납입일은 이달 18일, 신주 상장 예정일은 내달 1일이다.

카카오게임즈 측은 "글로벌 사업 확장 및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이해관계 일치로 인한 결정"이라고 유상증자 목적을 설명했다. 또 "이번 유상증자로 양사가 더 돈독해짐은 물론 글로벌 시장을 토대로 사업을 보다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유상증자로 김 대표의 카카오게임즈 지분율은 기존 2.88%에서 6.55%로 확대된다.

이외 이한순 총괄 프로듀서, 이준석 테크니컬디렉터, 김범 총괄 아트디렉터도 유상증자에 참여하며 각각 17만4872주, 15만7597주, 1만2946주를 배정 받았다. 해당 세 명 모두 라이온하트의 핵심 개발진이다. 이번 유상증자 된 신주는 1년간 보호예수로 인해 동기간에는 팔 수 없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