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충청도 300㎜ 이상 '물폭탄' 쏟아진다

한영훈 기자 입력 : 2022-08-10 18:10 수정 : 2022-08-10 18:10:00
한영훈 기자 2022-08-10 18:10:0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연합뉴스]

목요일인 내일은 충청권에 물 폭탄이 쏟아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충청권에는 최대 300㎜ 이상의 폭우가 예정됐다. 이외 경북·전북 북부 누적 강수량은 100~200㎜로 예상된다.
 
강수 영향이 적은 지역은 무더위가 예상된다. 전남·경남과 제주는 낮 기온이 최고 30도로 무더울 것으로 전망된다. 수도권은 비교적 선선한 날씨가 이어질 예정이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3도 △춘천 22도 △강릉 24도 △대전 24도 △대구 26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부산 26도 △제주 28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8도 △강릉 29도 △대전 27도 △대구 31도 △전주 29도 △광주 30도 △부산 30도 △제주 35도로 예상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