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2022년 지방 하수도 경영평가 우수등급 받아

(경산)김규남 기자 입력 : 2022-08-04 10:00 수정 : 2022-08-04 10:00:20
2020년에 이어 3년 연속 지방상하수도 건전재정기관으로 인정
(경산)김규남 기자 2022-08-04 10:00:20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경산시청 전경 [사진= 경산시]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평가하는 '2021년 지방 공기업 경영 실적평가'에서 건전재정기관 ‘나’등급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경산시, 3년 연속 우수 지방 공기업으로 선정

전국 257개(공사 69, 공단 85, 하수도 103) 기관을 대상으로 한 경영실적평가에서 2020년 하수도 ‘가’등급, 2021년 상수도 ‘나’등급 평가에 이어 2022년 하수도‘나’등급 평가를 받아 3년 연속 우수 지방 공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지방 공기업 경영실적은 대상 기관을 도시철도, 도시개발, 특정공사‧공단, 관광공사, 시설관리공단, 환경시설공단, 상하수도 등 7개 사업유형으로 나눠 △지속가능경영 △경영성과 △사회적 가치의 3개 분야 20여 개의 지표로 평가한다.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이 유형별 평가점수에 따라 5단계 평가등급(가~마)을 부여하는 방식이다. 올해(2021년 실적)는 지난해에 이어 코로나19 대응 지표를 도입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지방 공기업의 대응 노력을 평가에 반영하고 윤리·안전·지역 상생 등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경영) 지표의 배점을 강화했다.
 
이번 평가에서는 전국 하수도 94개 기관 중에 ‘가’등급은 4개 기관, ‘나’ 등급은 26개 기관(경산시 포함), 나머지 등급은 64기관이 최종적으로 등급 결정을 받았다.
 
관리자의 명확한 경영철학과 맛있고 깨끗한 물의 안정적 공급, 감동을 주는 서비스 행정구현과 경영 목표 달성을 위한 추진 체계 유지, 하수도 정비 기본계획의 적정 실행, 하수도 요금 산정용역을 통한 대안 마련 및 효과 분석, 하수처리장별 모니터링, 데이터 기록 안전관리 및 대응관리로 노후관로 개선율 향상, 공공하수도 유수 및 방류수 수질검사가 우수한 점에서 높은 배점을 받았다.
 
경산시 관계자는 “행안부 상·하수도 공기업 경영평가에서 계속하여 우수한 평가를 받은 만큼 살고 싶은 경산시 도시환경 조성과 맑은 물의 원활한 공급 등 현장에서 피부로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시민중심 행복경산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산시,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 간담회 개최 모습 [사진=경산시]

경산시,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 추진 사전 간담회' 개최

또한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지난 3일 경산시청 소회의실에서 시설물 안전 점검을 통해 사회 전반의 위험요인을 조기 발견 및 해소하고 시민 참여 확대로 예방중심의 안전 관리체계를 확립하기 위해 '2022년 국가안전대진단 추진 사전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단장(부시장 김주령)은 지난 1월 11일에 발생한 광주 아파트 건설 현장 붕괴와 같은 대형 사고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수립한 재난취약시설에 대한 안전 점검 계획과 사고 예방 대책을 공유했다.
 
오는 17일부터 10월 14일까지 추진되는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경산시는 노후・고위험시설 14개소를 선정해 실효성 강화를 위한 불시점검을 추진한다.

특히 지난 1월 27일부터 시행된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중대시민재해 대상 시설 35개소를 추가해 관리시설부서와 안전관리자문단과 합동으로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시민관찰단의 참여를 통한 안전 문화 확산 운동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김주령 단장은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며, “이번 간담회를 통해 시민과 유관기관이 합동하여 안전 점검을 추진하는 만큼 ‘안전사고 zero 경산’이 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