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코이너스 브리핑] 정부, 블록체인 기술 확산 나선다 外

서대웅·정명섭 기자 입력 : 2020-06-26 07:43 수정 : 2020-06-26 14:04:25
서대웅·정명섭 기자 2020-06-26 14:04:25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정부, 블록체인 기술 확산 나선다

정부가 블록체인 실사례 구현에 나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 24일 열린 제16차 4차산업혁명위원회 회의에서 '블록체인 기술 확산 전략'을 발표했다.

이번 블록체인 기술 확산 전략에는 △온라인투표 △기부 △사회복지 △신재생에너지 △금융 △부동산거래 △우정 서비스 등 7대 분야에 블록체인을 도입해 신뢰 강화와 효율성 제고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정부는 온라인에서 개인 정보를 직접 관리할 수 있는 분산신원증명(DID) 서비스를 활성화하고, 기관별 서비스 중복을 막기 위한 통합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블록체인 기업을 위한 네트워킹, 컨설팅, 기술검증 등이 가능한 기술혁신지원 센터 구축, 원천기술, 산업화 융합 기술 확보 등 종합적인 지원체계도 마련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장관은 “코로나19라는 위기를 기회로 활용한다면, 초연결·비대면 시대의 기반인 블록체인 선도국가로 도약이 가능하다”며 “이런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블록체인 기술 확산 전략을 통해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블록체인서밋 2020, 7월 15일부터 닷새 동안 온라인 개최

'아시아 블록체인 서밋(ABS) 2020'이 다음달 15일부터 온라인으로 5일간 열린다. 아시아 블록체인 서밋은 아시아 블록체인 얼라이언스가 매년 대만에서 주최하는 국제 블록체인 컨퍼런스다.

올해는 크리스티나 로마조 유니세프 블록체인 리드, 압둘아지즈 알칼리파 카타르개발은행(QDB) CEO, 쉴라 워렌 세계경제포럼 블록체인 소장, 글렌 웨일 마이크로소프트 책임 연구원 등이 발표자로 참가한다.

기조연설을 맡은 캐나다 출신 전직 우주비행사 크리스 해드필드는 극한 상황에서의 리더십이란 주제로 국제우주정거장 사령관 당시의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주최 측은 500명 이상의 연사와 100만명 이상이 온라인 행사에 참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만국립개발심의회의 지원을 받는 이번 행사는 소셜 임팩트, 정책, 블록체인 금융, 디지털 자산, 기업가 정신, 딥 테크, 탈중앙화 미래 등 7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카카오 클레이튼, 파트너 보상 프로그램 도입...생태계 활성화 나서

카카오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는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의 생태계 활성화를 독려하기 위해 파트너 보상 프로그램 KIR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KIR는 클레이튼의 기술적, 사업적 발전을 도모하는 파트너를 대상으로 암호화폐 클레이(KLAY)를 지원하는 보상 시스템이다. 클레이튼 플랫폼과 툴 개발, 커뮤니티 활동을 지원하며 하반기 정식 운영을 앞두고 있다.

그라운드X는 KIR의 파일럿을 진행하고 1차 대상자로 데브툴 파트너 오지스를 선정했다.

오지스는 데브툴 파트너로 클레이튼 생태계에 필요한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프로토콜과 모듈을 개발한다. 블록생성 및 거래 정보 등 클레이튼 플랫폼에서 일어나는 여러 활동의 모니터링을 제공하는 ‘클레이튼스코프’에 다양한 기능을 추가해 오는 29일 선보일 예정이다.

◇코리아씨이오서밋, ‘블록체인인공지능서밋 마블스 서울 2020’ 내달 7일 개최

코리아씨이오서밋은 오는 7월 7일, 서울 르메르디앙호텔 다빈치볼룸에서 '언택트(Untact) 시대, 블록체인 인공지능을 말하다'란 대주제로 ‘제9회 블록체인인공지능서밋 마블스 서울 2020’을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리아씨이오서밋’이 주최하고, ‘더마블스(The MARVELS)’ 및 ‘씨아이콘(C'ICON)’이 주관하며,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한국블록체인스타트업협회, 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한국블록체인학회, 글로벌핀테크산업진흥센터, 한국ICT융합협회, 한국e스포츠산업협회 등의 후원한다.

개막식 기조연설에는 블록체인계의 아이콘으로 잘 알려진 해시드(HASHED)의 김서준 대표가 연단에 오른다. 클로징 기조연설에는 윤성로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장이, 주영섭 고려대학교 석좌교수(전 중소기업청장)가 모더레이터를 맡게 됐다.

이번 행사는 5개의 세션으로 주제발표와 패널 토의가 진행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