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수도권 아파트 6만2000가구 입주…5년 평균 대비 34%↑

안선영 기자 입력 : 2020-06-25 07:35 수정 : 2020-06-25 07:35:35
전국 아파트로는 11만858세대
안선영 기자 2020-06-25 07:35:35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는 올 3분기 수도권에 입주하는 아파트는 6만1995가구로 5년 평균치 대비 33.7% 증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고 25일 밝혔다.

수도권 중에서 서울의 입주 물량은 1만2552가구로 5년 평균치에 비해 27.1% 늘어난다. 전국은 11만858가구로 5년 평균치 대비 16.6% 증가한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7월 성남 수정 4089가구와 인천 송도 3100가구 등 2만6614가구가 입주한다.

8월에는 김포 고촌 3510가구와 화성 동탄2 2512가구 등 2만5281가구, 9월엔 강남 개포(래미안 강남포레스트) 2296가구와 남양주 화도 1620가구 등 1만100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7월 전남 무안 1531가구 등 1만4540가구가 입주하고 8월 부산 명지 2936가구 등 1만2980가구, 9월 세종시 3100가구 등 2만1343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주택 규모별로는 60㎡ 이하 3만5868가구, 60~85㎡ 6만5366가구, 85㎡ 초과 9624가구 등으로, 85㎡ 이하 중소형 주택이 전체의 91.3%를 차지한 것으로 파악됐다.

주체별로는 민간 8만1469가구, 공공 2만9389가구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