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루마니아 국가 사이버보안 인프라 구축 지원

신희강 기자 입력 : 2017-11-21 10:50 수정 : 2017-11-21 10:50:28
신희강 기자 2017-11-21 10:50:28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웨이보
  • URL 공유하기
  • 카카오톡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루마니아 국립정보연구원(ICI)과 사이버보안 인력양성, 침해사고 위협정보 공유 등 루마니아 국가 사이버보안 인프라 구축을 위해 상호협력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KISA와 루마니아 ICI는 2018년도에 사이버보안 전 분야에서 협력을 위한 포괄적 MOU를 체결하고 이를 기반으로 인력양성 센터 및 사이버 훈련장 구축 관련 자문, 침해사고 정보 공유하기로 협의했다.

루마니아는 ‘디지털 어젠다 2020’을 수립하고 사이버보안 인력양성센터 및 사이버 훈련장(Security Gym)을 시작으로 스마트시티까지 단계별로 IT 인프라 구축을 위한 국가사업에 대대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KISA는 올해 9월부터 루마니아 사이버보안 인력양성 센터 구축 관련 타당성 조사(F/S)를 진행하고 있다. 루마니아 ICI는 타당성 조사 이후 진행될 본 사업에 KISA의 참여를 희망하고 있다. 

신대규 KISA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은 “루마니아가 KISA의 해외거점에도 관심이 높아 이번 사이버보안 협력사례를 기반으로 국내 보안기업이 주변 국가 및 동유럽 지역으로 동반 진출할 수 있는 방안을 찾겠다”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